메뉴건너뛰기

HOME > 수험정보 > 보도기사

보도기사

보도기사상세
제목 국가직 7급 “절반의 도전”
분류 공무원저널 날짜 2017-09-12 조회 169
스크랩 스크랩

평균응시율 56.1%…전년 대비 0.8%P 하락

 

 

 

 

지난 7일 총 730명의 인재를 선발하는 국가공무원 7급 임용시험의 필기응시율이 공개됐다.

 

인사혁신처에 따르면, 당초 48,361명이 원서를 접수한 이번 시험엔 27,134명이 필기시험을 치러 56.1%의 응시율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56.9%의 응시율을 기록한 지난해보다도 0.8%포인트 가량 하락한 결과지만 지난 2년간의 응시율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은 수치다. 이에 따라 국가직 7급 임용시험의 경쟁률은 66.21에서 37.21로 감소했다.

 

직군별로는 4941명이 지원한 행정직군의 경우 23,495명만이 필기시험을 치러 57.4%의 응시율을 기록했으며, 7,420명이 도전장을 던진 기술직군은 3,639명이 필기시험에 응시해 49%의 응시율을 보였다.

 

주요 행정직군 일반모집에선 30명을 선발하는 외무영사직이 2,522명의 지원자 중 1,862명이 시험을 치러 73.8%의 최고응시율을 기록했으며, 181.81의 높은 경쟁률을 나타낸 검찰직의 경우 지원자 1,818명 중 807명만이 시험을 치르면서 44.4%의 최저응시율을 기록했다. 이는 51.6%의 응시율을 기록한 전년 대비 7.2%포인트 하락한 결과다.

 

무려 366.21의 경쟁률을 보였던 인사조직 분야 역시 49.5%의 낮은 응시율을 보였지만, 적은 선발인원 탓에 실질경쟁률은 181.21의 최고수준을 유지했다.

 

9명을 모집하는데 그친 교육행정 분야 또한 70.91의 높은 실질경쟁률을 보였으며, 선거행정 55.31, 행정전국 53.11 등으로 평균보다 높은 실질경쟁률을 나타냈다.

 

그 외 분야별 필기시험 응시율은 우정사업본부-54.3% 회계-52.4% 세무-62.4% 관세-61.2%통계-60.4% 감사-61.9% 교정-51.1% 등으로 집계됐다.

 

국가공무원 7급 필기시험의 채용일정은 10 12일 필기합격자 발표, 11 9~11일 면접시험, 11 23일 최종합격자 발표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목록보기
왼쪽 스카이배너왼쪽 스카이배너왼쪽 스카이배너왼쪽 스카이배너왼쪽 스카이배너왼쪽 스카이배너왼쪽 스카이배너왼쪽 스카이배너
오른쪽 스카이배너1오른쪽 스카이배너1오른쪽 스카이배너1오른쪽 스카이배너1오른쪽 스카이배너1오른쪽 스카이배너1오른쪽 스카이배너1
오른쪽 스카이배너2오른쪽 스카이배너2오른쪽 스카이배너2오른쪽 스카이배너2오른쪽 스카이배너2오른쪽 스카이배너2오른쪽 스카이배너2